정치/총선2012.04.08 00:44

 

 

 

학교일로 바빠서 아무것도 못하다 선거 막바지에 부랴부랴 챙겨서

하루만에 자그마치 일곱 군데를 돌았음!ㅠㅠ

민병렬 후보 사무소 앞

 

 

 통합진보당 이희종

 

선거운동복을 되게 이쁘게 입으셔서 한장 찍었음.ㅎㅎ

 

이해성 후보 사무소 앞

 

 

 

 방명록 글귀ㅋㅋㅋ

 

지금은 스탬프 투어 중.

 

 

 다음은 고창권 후보

 

 

 

방명록 겸 응원글들 

 

 피켓들

 

장향숙 후보

 

 공감멤버들 모습이 보이네요.저도있음ㅋ

 

 

 요 벽에 붙이는거 스타트를 끊은게 저임-_-*

 

 플래시몹 연습중

 

 문성근 후보 선거사무소

 

 

이건...어..대박.

 

문재인 후보 선거사무소

빽빽하다

시간이 참 빨라요ㅠㅠ

 

 

요런거 붙여둔 캠프는 여기뿐..ㅎㅎ

 

 

요기는 김정길 후보 캠프...인데 사무소랑 별개로 카페가

 

 

있음.

 

 

부산을 막 휙휙휙 돌았음!

다들 굉장히 바쁘시구나 싶더라고요.

문성근 캠프 앞에서 만난 어떤 아주머니께서는

부산 이번에 몇석 예상하냐는 질문에 10석이라고.

그렇게 되겠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레몬국밥
정치/총선2012.02.26 23:59



나는 왜 이날 사진을 요것밖에 찍지 않았는가




#가슴 설레는 이유는 잘생겨서는 아니고....

서면 지하철이랑 부산일보 앞에서 정수장학회 1인시위하고
지역구에 민주연합노조분들이랑 밤에 골목으로 청소하러 댕기고

지역상황도 정치상황도 어려운 곳에 출마해갖고
(아도 많은 분이ㅇ0ㅇ!!! 아들만 셋임. 생계형 국회의원..)
고생하시는거 보믄 설렌다!



#전. 전전 총선때 야권후보 없었던 지역에 출마한 서른여섯

으로 안보이는 게 좀 패기가 없었음
보통 하나를 해도 세개를 한 것처럼 말하든데
둘을 해도 하나도 안 한 것처럼 말하시드라
깔대기좀 대thㅔ여.막 맥아리가 읎음. 젊으시잖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레몬국밥
쪼대로2012.02.25 13:28



분노했지만 즐겁게 표출할 줄 아는것이 요즘의 집회잖어.
부산은 서울만큼의 인원이 모이기 힘드니 
소규모의 장점을 살려서 재미있게 하구. 그걸 원동력으로 오래 이어나가면 좋을거같은데. 


크게 쫑겨 앉아갖고. 노래는 주최측에서 집회 관련으로 틀고. 아는 사람은 따라부르고.
걸린 사람은 나와서 노래를 부르던. 가카새끼를 외치던. 자유발언을 하던. 손들고 벌을 서던.
 

인원이 늘어나서 저런 놀이 못하게 되면 그건 또 그거대로 좋은 일이고.ㅎ_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레몬국밥